Previous Next


[단독] "2500일, 내가 설렐 수 있게"…윤보미+라도, 8년째 열애
댓글 0

작성자 : 닌자자료마왕
게시글 보기

스포츠중계,무료스포츠중계,해외스포츠중계 



'에이핑크' 윤보미(30)와 '블랙아이드필승' 라도(본명 송주영·39)가 2500일 동안 사랑을 이어가고 있다.
'디스패치' 취재 결과, 라도와 윤보미는 지난 2017년 4월, 사랑을 시작했다. 인연의 시작은 음악. 그 이후로 8년째 열애 중이다.
에이핑크는 지난 2016년, 정규 3집 '핑크 레볼루션'을 발매했다. 타이틀곡은 '내가 설렐 수 있게'. 블랙아이드필승이 작사, 작곡, 편곡했다.
이 곡은 둘의 오작교 역할을 했다. 작곡가와 보컬로 첫 호흡을 맞춘 것. 실제로 라도는 한 방송에서 '내가 설렐 수 있게'를 가장 애정하는 곡으로 꼽기도 했다.
두 사람은 지난 8년 동안 작곡가와 가수로 서로의 행보를 묵묵히 응원했다. 라도는 윤보미의 팀 활동을 지지했고, 윤보미는 라도의 뮤즈가 됐다.
둘의 측근은 "라도는 윤보미의 가장 든든한 조력자였다. 윤보미는 라도에게 힘을 주는 존재였다"며 "서로 미래를 약속한 사이로 안다"고 전했다.
한편 윤보미는 현재 tvN '눈물의 여왕'에서 나채연 역으로 활약하고 있다. 촌철살인 비서로 등장, 의리 있고 따뜻한 캐릭터를 호평을 받고 있다.
라도는 하이업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다. 트와이스 '팬시', 'TT', '치얼 업', 청하의 '벌써 12시', 에이핑크의 '1도 없어' 등 수많은 히트곡을 썼다.



, , , , , , , , , , , , , , , , , , , , , ,

닌자자료마왕님의 최신 글
유머게시판
제목
  • 29살 백수 여자의 바뀐 삶
    31 05.21
  • 취업 3일찬데 다들 이렇게 살아?
    25 05.21
  • 방금 사우나에서 있었던 일
    22 05.21
  • 어느 아파트
    22 05.21
  • 레전드 술 사줄 남자 근황..
    21 05.21